농수축산물
상품 섬네일 8

돌아온 박오현 청도반시 감말랭이

씨 없는 감을 첨가물 없이 말린, 매년 완판 기록의 딴지마켓 인기 상품

판매가 : 23,000원  

  • 판매자 : 피브이에프
  • 상품문의 : 010-9020-5899
  • 배송마감시간 : 월~금 10시 이전 주문 당일 발송
  • 배송업체 : 우체국택배
  • 배송비 조건 :
    • 무료
연관 상품
함께 구매한 상품
검증기사


매년 완판되는 딴지마켓의 인기 상품

박오현 청도 반시 감말랭이 올해도 완판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이번에 소개할 상품! 바로 청도반시 감말랭이야. 

반시가 뭐냐고? 반쯤 말렸다는 뜻의 반(半)건시지. 

땡! 고개를 끄덕인 너님 땡! 반시(盤枾)의 반은 밥상을 뜻해. 모양이 납작하게 생겨서 붙여진 이름이야. 마치 밥상처럼.

조선 명종 때 청도 세월마을 출신의 박호 선생께서 평해군수로 재임하다가 귀향시 그곳의 토종 감나무의 접수를 무속에 꽂아 가지고 와서 청도의 감나무에 접목한 것이 이곳 토질과 기후에 맞아서 새로운 품종인 ‘청도반시’가 되었어. (청도군 농업기술센터 참조)

청도반시의 특징은 위에도 언급했지만 모양은 평방형이고, 육질이 유연하며, 당도가 높아. 게다가 수분도 많아. 

하지만 무엇보다도 가장 큰 특징은 바로 씨가 없다는 거야. 이게 전국에 유일해~! 근데 그 이유가 글쎄?! 청도의 공기 좋고, 물 좋고, 아름답고, 살기 좋은 자연 환경 때문이라는 거지 뭐야? 열악한 환경에서는 종족을 보존하려는 게 생명체의 특징이지만 청도의 환경이 워낙 좋으니 감이 위기의식(?)을 느끼지 않아서 씨가 없다나 뭐라나?!

청도반시의 효능은,,,말로 하지 않아도 알겠지? 충치예방, 눈의 활력에도 도움을 줘. 민간약으로도 쓰였다고 해. 비타민C가 많아서 겨울철 감기 예방에도 그만이고, 탁월한 항암 효과 등등등~! 

그런데 너님들 아는 단감? 홍시? 곶감? 이런 거 아니라 왜 하필 감말랭이일까? 이건 바로 씨가 없다는 청도반시의 특성에 기인해. 씨가 없어서 과육이 실하고 먹기가 편하기도 하지만 같은 이유로 형태를 유지하기가 쉽지 않아서 곶감으로 만들기 어려워. 그래서 주로 감말랭이로 만들어 먹어. 

너님들 청도 가봤어? 청도엔 온~통 감나무 천지야. 집 마당에도, 바깥에도, 산 비탈에도 감나무 천지삐까리. 가을에 가면 붉은 감들이 주렁 주렁 매달려 있는데, 장관이지. 즉, 청도에서는 감농사 하시는 분들이 천지삐까리라는 말씀?! 그 중 내가 오늘 소개할 상품은 바로 ‘박청 감말랭이’란다.

그냥 박오현 할아버지께서 만드신 청도반시 감말랭이란 뜻이야. 정식 명칭도 아니고 내가 붙였어. -.- 

이 ‘박청 감말랭이’로 말할 것 같으면 청도군 매전면 덕산리에서 박오현 할아버지 내외가 하루에 오직 십킬로그램 만을 생산하는 청정 웰빙 식품이야! 감의 빠른 숙성을 위해 황가루를 피우는, 그런 인위적인 과정이 전혀 없지. 이 순결하고 씨없는 감말랭이 1킬로 상품이 무려 백화점 판매가의 절반값! 너님들 횡재한 거다. 

사진으로 보자 한번~

 
20131216_144443.png
바로 이 청도반시를


20131216_144733.png
기계로 깎아. 


20131216_145057.png
그 후 직접 꼭지를 따고 등분을 낸 다음



20131216_144710.png
건조기에 넣고 한참을 말리면



20131216_144626.png
짜잔~~~  맛있어 보이는 감말랭이가 탄생!



20131216_144651.png
저 감말랭이를 찢어 보면? 벌려 보면? 더욱~ 진한 색을 드러내는데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도는, 달달한 기운이 전해지는 그게 아~! 어떻게 표현할 방법이 없네.


 

20131216_150620.png
쑥스러워하시는 할아버지 내외. 하하.


 
이거야. 바로 이거!

과연 맛은 어떠할까? 나를 포함하여 딴지 식구들이 대신 먹어 봤어. 달고 맛있다는 평이 주요한 가운데 죽돌 기자의 평을 인용하여 볼게.

“이 감말랭이는 다른 감말랭이들의 권위를 무너뜨릴 것이고 이윽고 대중적 지지를 얻어 독점적 지위를 향유할 것이다. 극소수의 건방진 감말랭이 만이 이런 익숙하면서도 독단적인 맛을 낼 수 있는데 0.1%의 첨가물도 넣지 않은 그 건방짐이 내게는 너무나 무례해 불쾌할 지경이다. 이런 건방진 것들은 다 먹어서 없애버려야 한다.”

벙커 두레박 요원의 평은 어떨까?

“먹기 좋게 썰려 있어 아이, 노인, 처녀, 유부녀, 거유 모든 이들이 부담없이 손을 내밀어 먹을 수 있습니다. 자극적인 단맛이 아닌 품위 있고 은은한 단맛이 입안에서 감 향과 함께 퍼지니 행복합니다.”

먹고 싶어 미칠 지경인 거? 안다. 심지어 벙커의 킴스 요원은 감 향 자체를 싫어한다며 시식을 거부하였으나 하나만 먹어보라는 재촉에 못 이겨 한 입을 베어 물고는,,,그냥 말았어. 그런데 기대도 하지 않았건만! 나중엔 자발적으로 감말랭이를 집는 킴스의 손가락을 난 봤어! 94년, 서정원이 스페인을 상대로 2-2 동점골을 넣었던 순간보다 훨씬 감동적이었던! 감히 예상할 수 없는 그런 반전을 선사케한! 이게 바로 박오현 할아버지의 청도반시 감말랭이다!! (아씨,,난 왜 재미가 없지.)

이 외에도 맛을 본 전부가 맛있다고 호평 일색이었어. 쫄깃하고, 달달하고, 고급스러운 그 맛! 

하지만 팔은 안으로 굽는 법이잖아~ 객관성이 떨어진다는 열분덜의 지적이 들리네. 그래서, 딴지 카페 손님들을 상대로 강제로 먹이고, 시식 평을 명령했어! 

남자 한 분, 여자 한 분! 두 분의 의견을 요약하면, 

‘맛있다. 식감이 너무 딱딱하지도 않고 적당하게 부드러워서 씹기에 좋고 충분히 달기도 느껴져서 먹기가 좋다. 술 안주로도 좋을 것 같다.’

이 정도면 벌써 주문했어야 하는 거 아니냐? 믿고 사 먹어봐. 여기까지 스크롤 내려가며 읽을 필요가 뭐 있어~ 하~ 참. 마지막까지 갸우뚱거리는 당신! 이해해. 당신 말이 맞아. 벙커에 오는 손님은 친벙커 성향이니까 역시 팔이 안으로 굽을 수 있어. 인정 -.-ㅂ

그래서 내가 직접 바깥으로 나가 봤어. 주위를 둘러 보니 연극 입장을 기다리는 긴 줄이 보이는 거야? 그래서 다가가서 정중하게 명을 내렸지. 그 평가는~! 두둥


.
.
.
.

 20131216_153245.png
“식감도 괜찮고, 그런데 조금 덜 달아요, 곶감 비슷한데 당이 좀 떨어져요.” 
“전 맛있어요. (냠냠 먹으면서) 진짜 맛있는데? (먹으면서) 맛있어요 진짜. 딱 좋은데 단 것도.” 

두 번째 답하신 분은 더 먹고픈데 머뭇거리시는 것 같아서 더 드셔도 된다고 했더니 “아, 정말요?”라며 화색이 돌았어. 낯선 남자가 앞에 있음에도, 경계심을 풀고 얼굴에 온화하고 환한 빛을 드러내는 그 맛이라 할 수 있지.



20131216_153311.png
“맛있는데,, 달고 맛있고...”
“맛있는데,,, 더 이상 표현할 수 없는?” 



이 정도면 더 이상 의심의 여지가 없다! 우리랑 전혀 연관없는 사람들의 평가가 이 정도라니~ 아! 어디처럼 원하는 내용만 입맛대로 골라 쓴 거 아니라 민족정론지 딴지에서 운영하는 마켓인 만큼 있는 평 그대로 다 적은 거야~ 



lPC160089.jpg

이 박스에 예쁘게 담겨서 갈 거야. 가족과 함께 먹어도 좋고, 애인이나 소중한 사람에게 선물하기도 좋을 것 같아. 아 이제 상품 설명 다 했다. 마무리를 어떻게 해야 하는 거냐? 어설프지만 여기서 끗!! 알지? 잘 쓰면 더욱 많은 임무가 내게 떨어질까 염려가 되어 일부러 엉성하게 쓰는 거. 너님들은 항상 나의 이러한 의도를 염두에 두기를!


검증필증
검증완료
딴 지 마 켓 검 증 필 증
상품명
박오현 청도반시 감말랭이
제품설명
청도의 맑은 공기와 햇빛을 받아 자란 감을 잘라 첨가물 없이 말린 순수 감말랭이
검증단평
나이나이 깔끔하게 잘 잘리고 말려진 감말랭이가 상자에 가득 담겨 있다.
락기 아껴먹어야 겠다는 생각을 우주 저 멀리로 보내버리는 감말랭이. 씨도 없어 먹기도 편하다.
헤르지우 역시나 늘 한결같은 쫄깃함에 이번 겨울 간식도 감말랭이! 너다~!
제품상세정보

감말랭이.JPG

55053373.jpg

  

구매후기
구매후기 쓰기
※ 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글은 나의 딴지마켓 내 1:1 문의 게시판으로 이동될 수 있습니다.

좋아요 [1]


블랙멀더 | 2018-02-05

과일매니아의 솔직한 후기 [1]


채겨99 | 2018-01-21

맛있다고 하시네요 [1]


블랙멀더 | 2018-01-13

[1]


탁이아범 | 2018-01-10

처음 먹어본 감말랭이~ [1]


깡수니언니 | 2018-01-05

달달한 맛과 씹으면 씹을수록 감칠맛이 나서 좋습니다. [1]


똘똘이잉 | 2017-12-06

단 맛이 왜 부족하게 느껴질까요 [3]


헤르미트 | 2017-12-04

왜 나만 몰랐지? [1]


여신ㄴ | 2017-11-22

짱짱!!! [1]


끌로잉 | 2017-11-19

감말랭이 뒤늦은 후기 [1]


하이로우 | 2017-02-10
상품문의
상품 문의하기
[배송]

선물용으로 6박스 정도 구매하려는데요 [1]

블랙멀더 | 2018-01-31
[배송]

기업은행에 입금했습니다. [1]

abraham | 2017-12-20
[교환/변경]

현금영수증 좀 부탁 좀 드리겠습니다. [1]

군산너구리 | 2017-12-08
[배송]

당일발송 왜 안 지키시는겁니까? [1]

녹색망토 | 2017-11-16
[상품]

월요일까지 배송가능하겠죠?? [1]

그냥요 | 2017-02-10
[상품]

배송관련 [1]

지아니 | 2017-01-30
[상품]

포장 [1]

천리 | 2017-01-20
[상품]

명절관련 배송 문의 [1]

cocossio | 2017-01-16
[상품]

저기 혹시요~ [1]

마태도사 | 2016-02-03
[상품]

받는분이 해외 계셔서 상품이 밖에 이틀정도 있을것 같은데 괜찮을까요??? [1]

Myostatin | 2016-02-03
교환/반품/환불 정책

판매자명: 김석춘

연락처: 010-9020-5899

보내실 곳: 충북 청주시 서원구 사창동 사창대원칸타빌 102동 2303호

판매자 택배사: 우체국택배

반품/교환시 배송비: 편도 0,000

반품/교환 가능기간: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 신청 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구매자 부담)

   단, 표시내용이 다르거나 상품 하자 등으로 인한 경우 상품 수령 후 3개월 이내 신청 가능합니다. ( 배송비는 판매자 부담)

반품/교환 불가사유:

- 반품 요청가능 기간이 지난 경우
- 구매자 책임 사유로 상품이 멸실, 훼손된 경우
- 포장을 개봉함으로 인해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상실된 경우 (예: 식품, 화장품 등)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주문 제작으로 인해 개별적으로 생산되는 상품의 제작이 들어간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