벙커깊수키(e-book)
상품 섬네일 0

달랑 더딴지 통권 17호

판매가 : 3,300원  

  • 판매자 :
  • 상품문의 :
연관 상품
함께 구매한 상품
검증기사


2014. 04. 15. 화요일

너클볼러







17.jpg



딴지일보의 살아있는 화석 너부리 편집장은 자신의 인생을 통틀어 자랑할만한 게 딱 두가지가 있다 말했다. 


하나는 잘생겼다는 거,


또 하나는 <고우영 삼국지> 복원에 나름 일조 했다는 거.


너부리 편집장이 불혹을 훌쩍 넘어선 지금에 이르러서도 자랑할만한 게 두가지 밖에 없다는 사실이 안타깝기 그지 없다만 그나마 '잘생기지도 못한' 필자의 입장에선 부럽기 그지 없는 없다는 것이 슬프지만 자명한 사실이라 고백하지 않을 수 없음이다.


<더딴지 17호> 오! 만화 스페셜의 시작은 바로 딴지일보가 해낸 <고우영 삼국지>의 복원에 대한 추억에서 부터였다. <고우영 삼국지> 복원을 준비하며, 고 고우영 화백과 술도 묵고, 잠도 같이 잤다(?)는 너부리 편짱의 흐뭇한 회고를 접함과 동시에 복원된 <고우영 삼국지> 전집을 불이나케 집어들고 감동의 눈물을 흘렸던 필자의 기억마저 고스란히 소환되었다. 그렇게 늘 우리와 함께 했던 만화에 대한 이야기를 시작하게 되었다.



표지에서 보시는 바와 같이 낯익은 캐릭터들과 살짝 생소한 캐릭터가 공존하지만, <더딴지 17호>는 종가집 사골육수마냥 만화에 열광하는 독자덜은 물론, 만화에 살짝 무관심한 독자덜까지 만족시킬 수 있는 딴지 특유의 고퀄 '만화 이야기'들을 듬뿍 때려 넣어 우려내었다.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표지만 보고도 대충 눈치덜 까셨을테니...




그렇게 완성된 <더딴지 17호> '오! 만화' 스페셜은 고 고우영화백 십주기를 맞아 고우영 화백 캐릭터 상품 개발에 여념이 없는 너부리 편집장의 '읽은 척 매뉴얼 <고우영 삼국지>' 복원 기사로 시작한다.



17(1).jpg



17(2).jpg




물론 단&두가 씐나게 연재하고 있는 <색다른 여행기> 마추픽추를 시작으로 토요타 리콜사태를 통해 시전한 현대차에 대한 일갈(스케치북)과 나이키에 대하 우리가 몰랐던 이야기들(스곤), 봄을 맞은 우리들의 위한 봄뮤직 퍼레이드(빡까능)까지, 독자덜의 혈류량을 순식간에 증가시키는 다양한 이야기들도 있다는 것을 잊지 마시라.



17(3).jpg



자! 봄꽃이 다 떨어졌다 슬퍼하지 말자. 어짜피 <더딴지>를 읽기 좋은 선선한 봄날은 여전히 우리 눈 앞에 펼쳐져 있으니 말이다. 


더불어 정기구독이 독자덜에 '열독'의 쾌적함 더욱 가열차게 선사한다는 것 명심하시라.



꾸바닥.



 

 



편집부 주



더딴지와 함께 


색다르고 씐나는 만화이야기에 '푸~욱' 덜 빠져 보시라.



17.jpg



 

 

 

 

 

 

 



여전히 더딴지 편찬위원장 너클볼러

트위터 : @kncukleballer77




검증필증
검증완료
딴 지 마 켓 검 증 필 증
제품상세정보
구매후기
구매후기 쓰기
※ 게시판 성격과 맞지 않는 글은 나의 딴지마켓 내 1:1 문의 게시판으로 이동될 수 있습니다.
상품문의
상품 문의하기
교환/반품/환불 정책